영원사 (靈源寺) > 말사안내


말사안내

영원사 (靈源寺) [일반] 


  • 주지스님 : 법원
  • 홈페이지 : 
  • 전화번호 : 055-963-2977
  • 팩스 :
  • 주소 : 50057 경남 함양군 마천면 마천삼정로 544-659

본문

영원사(靈源寺)는 함양군 마천면 삼정리 지리산 중턱 해발 920m에 위치한다. 정확한 창건 연대는 알 수 없으나 통일 신라시대 고승이었던 영원대사가 건립했다고 하여 절 이름도 영원사라고 한다. 한때 내지리(內智異)에서는 제일 큰 사찰이라고 했다. 이 절 규모는 너와로 된 선방(禪房)이 9채에 100간이 넘는 방이 있었으며, 이 곳에서 도를 닦은 고승이 많았다고 한다. 고승들이 스쳐간 방명록이라고 할 수 있는 조실안록(祖室案錄)을 보면 부용영관(芙蓉靈觀), 서산대사, 청매(靑梅), 사명(四溟), 지안(志安), 설파 상언(雪坡 常彦), 포광(包光)스님등 당대의 쟁쟁한 고승들이 109명이나 이곳에서 도를 닦았다는 기록이 있다. 영원사가 그 위용을 잃게 된것은 여수 반란사건때 반란군이 아군의 공격에 쫓겨 이 곳까지 찾아와 절터를 아지트로 삼으면서, 건물등을 작전상 모두 불태워 없애면서 부터다. 그 후 1971년 중건 하였다고 전한다. 이 곳에는 많은 부도들이 있는데 원당형의 둥근 석탑이 5기가 있으며 , 대는 2층 탑신을 가진 조립형으로 되어 있다. 이들 부도들은 영원사의 유물로 추정되며, 영암당탑, 설파당탑, 중봉당탑, 청계당탑, 벽허당탑, 청매탑 등 이름있는 스님들이 수도하던 곳을 입증이라도 하듯이 고승의 호를 딴 부도들이 있다. 선문염송설화(禪門念頌說話) 30권을 기록했다는 구곡각운대사의 사리를 보존했다는 상무주암의 필단사리 3층석탑이 방광(放光)했다는 이야기 등도 지난 날의 유서깊은 영원사의 선풍(禪風)을 말해주고 있다.

경남 합천군 가야면 해인사길 122Tel : 055-934-3000Fax : 055-934-3010

COPYRIGHT ⓒ HAEINSA. ALL RIGHTS RESERVED.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