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야산 안내

본문 바로가기


법보종찰 해인사

가야산 안내

가야산 안내

  • 가야산
  • 가야산

가야산은(1,430m)일명 우두산이라고 불리는 주봉인 상왕봉을 중심으로 서쪽은 비계산,동쪽은 백운산성 줄기로 백련암을 감싸고 있다.
해인사를 품에 안고 있어 더욱 유명하고 바람소리, 물소리, 목탁소리 아름다운 소리로 찾는 사람의 마음을 적시는가 하면, 함께 어우러진 노송과 그 사이 비단결 같은 시심이 흐르고 붉게 물든 홍류동 계곡으로 떨어지는 황금빛 물줄기 사이로 푸근한 고향의 향수를 느끼지 않을 수 없다.
산세가 웅장하고, 수려하여 해동제일의 명산으로 유감이 없으며 또한 절뒤의 소나무와 기암괴석은 한폭의 산수화를 보는 것 같은 꿈을 꾸게 한다.
법보종찰 해인사의 주산으로 정상에서 바라본 일출과 일몰은 경이로움을 자아내어 조선8경의 하나로 이름나있다.
합천 8경 중 제1경이기도 하다.
가야는 우리말로 가람, 개에서 비롯된 이름이라고도 하고, 또 석가모니부처님께서 수행을 하신, 인도의 붓다가야에 있는 가야산의 이름을 따온 것이라고도 한다. '우두'니 '상왕'이니 '영산'이니 하는 이름들도 인도의 가야산에서 온 것들이다. '지환'과 '중향'은 옛적부터 가야산을 일러 '삼남의 금강산' 이라 한 데에서 연유하여 금강산에서 따온 이름이다. 이러한 이름에서도 짐작할 수 있거니와, 산의 남녘에 신선의 세계인 만수동이 있다고 전해 오는 말이 있을 만큼 가야산은 수려한 산세를 자랑한다.
곧, 높이가 해발 1,430M나 되고 넓이는 4,328 정보에 이르는 큰 산이기도 하려니와, 그 경치가 썩 빼어나서 예로부터 해동의 십승지로 일컬어졌던 것이다. 적송, 잣나무 같은 늘푸른 나무며 철따라 빛깔을 달리하는 여러 활엽수가 온 산에 울창한가 하면, 기암괴석이 또한 장관을 이루고 있으며, 그 사이로는 말 그대로 맑고 푸른 벽계청수가 쉬임없이 흘러내린다.
특히 해인사 앞자락을 굽이쳐 도는 홍류동 계곡은 우리나라 팔승 가운데 으뜸이라는 그 명성이 무색하지 않게 여느 산에서는 볼 수 없는 멋들어진 계곡 풍경을 철따라 운치있게 펼쳐내고 있다. 그렇듯이 빼어난 명산 가야산에 해인사가 터를 잡은 모습을 일러 행주형국이라하니, 이는 곧 큰 바다에 배가 가고 있는 모양이란 뜻이다.
가야산의 이런 지형은 일찍이 신라의 이름난 선비 고운 최치원이 찬탄하여 이른대로, 가야산이 명산 가운데 명당이라는 것을 잘 드러내어 준다.

법보종찰 가야산 해인사
경남 합천군 가야면 해인사길 122    TEL : 055-934-3000     FAX : 055-934-3010
Copyright 2015 HAEINSA. All rights reserved.